[영상] 바람 좀 쐬고 왔어요. 후쿠오카로요

후로그람스가 2017 여름,
후쿠오카로 워크샵을 다녀왔어요.
후련해지는 영상, 보고가세요.

더 보기

왓챠의 새로운 프로젝트를 소개합니다.

왓챠만이 할 수 있고 왓챠가 해야 더 의미있는 “콘텐츠 프로토콜”을 지켜봐주세요

더 보기

2018 왓챠시네마 <행복한 왓챠 목욕탕>

왓챠의 첫 상영회가 성황리에 마무리 됐어요
몸도 녹고 마음도 녹았던 따뜻한 그 현장을 만나보세요

더 보기

[영상] 콘텐츠 프로토콜 두 번째 이야기

여러분이 영화 감상을 하는 것만으로도 더 나은 세상을 만들고 있다는 거, 알고 계셨나요?

더 보기

할로윈! 다들 오늘만 사는 사람들 같아요

올해도 어김없이 돌아온 할로윈
다들 정신을 놓은 것 같아요

더 보기

2018년, 새 사무실로 이사했어요

큰 맘먹고 더 큰 사무실로 옮긴 왓챠.
더 큰 세상으로 나갈 준비를 마쳤어요

더 보기

[연합뉴스] 영화·TV시리즈 추천 ‘왓챠’, 글로벌 서비스 출시

왓챠 미국, 캐나다 등에서도 이용 가능
글로벌 서비스 출시

더 보기

[웹데일리] 왓챠, 120억 규모 추가 투자 유치… 글로벌 시장 도전

120억 원 추가 투자 유치… 누적 투자 210억 원
프로그램스, ‘왓챠’로 사명 변경

더 보기

헌 집 줄게 새 집 다오, 이사했어요.

왓챠가 업데이트되고
왓챠플레이가 탄생한 곳.
지난 금요일 추억 가득한 사무실을 떠났습니다.
그래봤자 신사역 근처지만요.

더 보기

[FAQ] 왓챠플레이를 파헤쳐 보자!

커피 한 잔의 가격으로
영화와 드라마를 무제한 즐기는 스트리밍 서비스
왓챠플레이에 대한 모든 궁금증을 풀어 드려요.

더 보기

[현장 스케치] 왓챠플레이 출시 기자간담회

프로그램스의 두 번째 작품 왓챠플레이
과연 어떤 서비스일까요?
새로운 한 해의 시작, 왓챠플레이와 함께하세요.

더 보기

[왓챠 연말 결산] ③ 화제의 코멘트 TOP7+3

별점 매기고 코멘트 쓰느라
시간 가는 줄 모른다는 간증이 이어지는 왓챠!
여러분이 공들여 쓴 코멘트 중
올해 화제가 되었던 것들을 모았습니다.

더 보기

[왓챠 연말 결산] ② 재개봉 영화의 위엄 TOP7

2015년은 재개봉의 해!
그만큼 재개봉한 영화가 유난히 많았습니다.
시간이 흐를수록 오히려 감동은 짙어지는
주옥 같은 일곱 편의 영화를 소개할게요.

더 보기

[왓챠 연말 결산] ① 당신이 올해 아마도 놓쳤을 명작 TOP12

한 해 개봉작 천 편, 다 챙겨보긴 무리죠.
당신이 아마도 놓쳤을 좋은 영화들로 연말을 완벽하게 마무리하는 법,
왓챠가 알려드릴게요 :)

더 보기

[인터뷰] 프로그램스 인턴 100일

스타트업 열풍 속에서, 인턴 채용에도 우수 인재들이 몰리고 있다고 합니다. 하지만 스타트업이라는 단어 하나로 묶기엔 너무나 다양한 분야와 업무가 있고, 또 각각에 대한 정보도 부족한 현실. 프로그램스에서의 인턴 생활에 관심이 있으신 분들을 위해, 치열한 경쟁을 뚫고 입사한 세 분의 인턴을 모시고 지난 100일간의 인턴 생활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어 보았답니다.

미세먼지가 피크쳤던 날, 미생들의 피크닉

날이 슬슬 풀려 가까운 한강변으로 소풍을 갔습니다.
미세먼지도 풀렸다는 걸 깜빡한 채로 말이죠.

더 보기

“존나 좋은 제품, 존나 좋은 제품, 존나 좋은 제품.”

- wonzee, 제품에 대해 고뇌하다 자신의 페이스북에 남긴 글

[조선일보] 창업 선배들의 조언 (박태훈 대표 인터뷰)

박태훈 프로그램스 대표이사는 “사장이 2년 동안 군대에 가면 사업의 맥이 끊긴다”며 “빨리 창업하고 싶다면 고등학교 때 자퇴하고 군대를 갔다오는 게 낫다”고 조언했다.

더 보기

스타트업이 자주 하는 초기 제품 기획 시 2가지 실수

이야기를 시작하며

이 글은 이제 막 출발을 하려는 스타트업이나, 새로운 제품을 추가로 개발하려고 준비 중인 스타트업들을 독자로 합니다. 또, B2B 보다는 B2C를, 그리고 커머스 혹은 게임 보다는 서비스를 하는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합니다.

더 보기

[씨네21] 네가 보고 싶은 영화를 알려주마

‘내가 어떻게든 해볼게’, ‘고민은 깊게 실행은 빠르게 회식은 배부르게’. 프로그램스 사무실 곳곳에 걸린 족자 문구의 일부다.

더 보기

“간혹 다들 영화처럼 살고싶다 하는데 그럼 2시간만 살건가.”

- 도용훈, 프로그램스 노숙자